본문 바로가기 클립 주메뉴 바로가기

클립

[12/09] 내일 출근길 한파 지속…낮부터 강추위 주춤 (이지현 기상캐스터)
재생 0 건등록일 2018. 12. 09

【 기상캐스터 】 휴일내내 한파가 기승을 부리면서 바깥활동 하기 힘드셨을텐데요. 그래도 내일 아침만 지나면 한파의 한 고비를 넘길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내일 출근길에는 옷차림 따뜻하게 하셔야겠는데요. 최저기온 영하 8도로 시작하겠고 낮부터 기온이 크게 올라 4도로 강추위가 누그러지겠습니다. 모레인 화요일에는 한파 대신 전국에 눈이나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됩니다. 맑고 추운날씨가 이어지면서 대기는 메마르고 있습니다.중부지방과 경상에는 건조특보가 발효중인데요.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각별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내일 전국기온 오늘보다 많이 오르겠습니다. 아침에는 대전 영하 9도로 춥겠지만 낮부터는 전국 대체로 영상권을 회복하겠고요. 인천 낮기온 3도로 오늘보다 5도가량 높아지겠습니다. 연천 내일 아침 최저기온 무려 영하14도까지 떨어져 유의해주셔야겠고요. 경기동부지역 최고기온 4도를 밑돌겠습니다. 맑은 하늘을 보이다 밤부터 구름이 많아지겠습니다. 내일까지 전해상 물결이 잔잔하겠지만 모레는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기상정보를 잘 확인하셔야겠습니다. 한파가 누그러져도 여전히 춥기 떄문에 바람에 노출되는 목과 손을 따뜻하게 하시기 바랍니다. 날씨였습니다.

영상리스트

회차별 리스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