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클립 주메뉴 바로가기

클립

이날치 그 이름처럼 더 높이 더 멀리 날아오를 수 있을까?
재생 2 건등록일 2020. 11. 23

사람들은 이날치가 국악의 현대화, 대중화를 이뤄내고 있다고 평가하지만, 이날치 멤버들은 이렇게 평가되고 규정되는 것을 거부한다. 전통음악을 다루고 있는 것은 맞지만 이들이 음악을 하는 건 오직 음악을 즐기기 위해서다.

사람들은 이날치가 국악의 현대화, 대중화를 이뤄내고 있다고 평가하지만, 이날치 멤버들은 이렇게 평가되고 규정되는 것을 거부한다. 전통음악을 다루고 있는 것은 맞지만 이들이 음악을 하는 건 오직 음악을 즐기기 위해서다.

영상물 등급 전체 시청가 방영일 2020. 11. 22 카테고리 교양

추천영상

함께 본 영상

위로